홈으로 이동 > 알림마당 > 뉴스룸 > 보도자료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보기
이전 인천지하철1호선, 열차 무사고운행 5천만km 달성!
다음
제목 실시간 데이터 전송 풍속모니터링 시스템 설치
작성일 2017-09-29 조회 122
Untitled

- 재난예방을 위해 인천도시철도 2호선 관제실에 -  

실시간 데이터 전송 풍속모니터링 시스템 설치

 

 

인천교통공사는 최근 들어 재난 및 안전관리에 대한 중요성에 대두됨에 따라 인천도시철도 2호선 지상구간인 검암역 지붕에 풍속계를 설치하고 실시간으로 바람의 세기를 모니터링 하여 열차운행을 종합적으로 통제하는 풍속 모니터링 시스템을 구축했다.

 

공사는 풍속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으로 강풍 발생 시 인천도시철도2호선 열차 안전운행에 보다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게 되었다.

 

풍속 모니터링 시스템은 2호선 검암역사 지붕에 설치된 풍속계의 데이터 수집장치를 통해 2호선 관제실 전용모니터에 데이터를 송·수신하는 방식으로 2호선 노선 중 일부 지상구간에 강풍 등 예기치 못한 운전제한 풍속이 발생할 경우 운행감속·정지 등 최우선 조치로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는 재난예방시스템이다.

 

현재 공사의 운전취급규정에 따르면 ▶풍속이 20㎧이상 25㎧미만일 때 지상구간을 운전하는 열차에 대하여 40㎞/h이하의 주의운전 지시를 ▶25㎧이상 30㎧미만일 때 지상구간을 운전하는 열차에 대하여 운행정지 지시를 하고 역에 정차중인 열차는 출발을 일시 중지 ▶풍속이 30㎧이상일 때 지상구간의 열차운행을 중지하고 필요한 경우 열차 또는 차량을 안전한 장소로 대피시켜야 한다고 규정되어 있다.

 

이중호 사장은 “급변하는 기후환경변화로 강력한 태풍 등으로 예기치 못한 강풍 발생 시 지상고가구간을 운행하는 2호선의 열차 안전이 위협을 받을 수 있다”며, “풍속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과 같이 사전에 재난·안전관리에 대한 빈틈없는 재난예방체계를 확립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자”고 말했다.

 

실시간 데이터 전송 풍속모니터링 시스템 설치

 

목록
사이트맵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