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푸터메뉴 바로가기

인천교통공사

월미바다열차

인천교통공사는 감동주는 고객중심의 서비스를 위하여 항상 노력하고 있습니다.

홈으로 이동 > 월미바다열차 > 관광정보 > 주변관광정보

주변관광정보

월미바다역

· 차이나타운
  • 차이나타운

    인천항이 개항되면서 청국조계지를 이루었던 곳이 지금의 차이나타운이다. 청국영사관이 들어서고 청국인들이 모여 살면서 그들만의 독특한 문화를 이루었는데, 지금까지 그 역사와 음식문화가 이어지고 있다. 붉은색과 금색이 조화를 이룬 중국 특유의 화려한 건축물이 거리를 가득 채우고 있어 이곳이 인천인지, 중국의 한 거리인지 구분이 어려울 정도이다. 한국인의 입맛에 접목된 중화요리인 자장면의 발상지로 알려져 있으며 그 외에도 다양한 길거리 음식을 맛보는 것도 차이나타운이 주는 즐거움이다.

· 개항장
  • 개항장

    인천은 우리나라 첫 번째 개항지로 근대 역사의 중심에 있다. 1883년 제물포항이 개항되면서 중구청 인근의 자유공원을 오르는 조계지 경계계단부터 신포시장 방향으로 일본풍 거리가 조성되었다. 130년 전의 무역상, 호텔 등 일본만의 독특한 양식의 건축물을 살펴볼 수 있어 역사적으로 가치가 높다. 현재는 당시를 이해하고, 느낄 수 있도록 인천개항박물관 등 다양한 역사박물관 및 전시관 등으로 만들어져 많은 관광객이 찾고 있다.

· 송월동 동화마을
  • 송월동 동화마을

    차이나타운 인근에 송월동동화마을이 있다. 대부분 동화를 벽화로 표현한 관광지는 많지만, 송월동 동화마을은 벽화뿐만 아니라 살아 움직이는 듯한 조형물도 곳곳에 많아서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빨간모자 길’, ‘엄지공주 길’ 등 11개의 세계명작동화를 테마로 구성한 골목골목마다 익숙한 동화주인공이 우리를 반겨준다. 포토존에서 인생샷을 찍고, 마을을 둘러보아도 1시간이면 충분하다.

월미공원역

· 월미공원(월미전통정원·월미문화관)
  • 월미공원(월미전통정원, 월미문화관)

    월미공원은 한국전쟁이후 50년간 시민들의 출입이 제한되어 있었으나 2001년 인천시가 국방부로 부터 인수받아 공원으로 변경하여 시민들에게 개방하게 되었다. 숲길 산책로로 여행자들의 쉼터 역할을 해주고 있다. 월미공원 안 월미전통정원은 부용지, 애련지 등 한국의 전통정원과 소쇄원, 국담원 등 전국의 아름다운 전통정원을 재현해 놓았다. 월미문화관은 다양한 체험으로 전통한복을 입고 전통놀이를 할 수 있으며, 김치 담그기, 장 담그기 등을 통해 한국의 전통음식을 맛볼 수 있다.

· 월미산(월미공원)
  • 월미산(월미공원)

    월미산은 해발 108m의 낮은 산이지만 반세기 동안 군 작전지역으로 일반인의 출입이 통제되면서 자연의 숲과 다람쥐, 부엉이 등 야생동물의 천국이 된 소중한 지역이다. 2001년 산책로를 만들어 “월미공원“으로 새롭게 탄생하였다. 푸른 숲과 바다의 경관이 어우러지는 산행길은 월미산 전망대로 이어지며 이곳은 인천항과 바다를 한눈에 담은 멋진 경관 뿐만 아니라 형형색색의 조명으로 늦은 밤까지 그 아름다움을 자랑한다.

월미문화의 거리역

· 월미문화의 거리
  • 월미문화의 거리

    월미문화의거리는 인천대교와 서해바다의 경관을 활용한 휴게 및 문화 이벤트 공간이다. 별빛·수경·이벤트 광장과 전망대, 휴식·테마 공간 등 직접 해양을 접할 수 있다. 길을 따라 횟집과 카페가 있으며, 이 곳에서 바다 경치를 즐기며 식사나 커피를 즐길 수 있다. 월미문화의 거리일대에는 대관람차, 바이킹, 디스코 팡팡 등 다양한 놀이시설이 있어 시민들에게 스릴과 재미를 즐길 수 있다.

박물관역

· 인천내항
  • 인천내항

    인천내항은 1883년 제물포항으로 개항, 1974년 갑문이 완성되어 10m 조수간만의 차를 극복하고 대한민국 경제를 움직이는 원동력이 되었다.
    그리고 인천신항 등이 신축되어 인천내항의 이용률 및 유휴지가 많아짐으로써 항만재개발 사업이 대두되고 있다. 현재 옛 곡물창고를 복합문화공간인 ‘상상플랫폼’으로 재탄생 시켰으며, 2030년까지 단계적으로 체험형 도시관광명소, 복합 업무지구 등으로 재개발될 예정이다.

· 한국이민사박물관
  • 한국이민사박물관

    2003년 미주 이민 100주년을 맞아 우리 선조들의 해외에서의 개척자적인 삶을 간직하고 흔적을 후손들에게 전 하기 위해 시민들과 해외동포들이 함께 뜻을 모아 건립한 우리나라 최초의 이민사박물관이다. 앞으로 국내, 외 동포사회의 유대관계 형성을 통하여 동포들의 삶과 애환이 숨 쉬는 현재와 미래가 함께 존재하는 장소로 국내, 외 동포 모두가 한국인이라는 긍지와 자부심을 느낄 수 있는 박물관이다.

· 월미전망대
  • 월미전망대

    월미전망대는 한국에 단 하나뿐인 갑문 시설를 통해 인천내항을 드나드는 대형선박과 인천대교 연안 여객선터미널을 한 눈에 조망할 수 있는 곳이다. 이곳에서는 서해의 아름다운 낙조를 감상할 수 있다. 인천항 주변의 경관을 조망할 수 있는 관망탑과 휴식공간을 방문객에게 제공함으로써 월미공원을 찾는 시민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준다.

· 갑문홍보관
  • 갑문홍보관

    인천항은 우리나라의 대표 항만시설 중 하나로써, 중국과 수도권 물류의 교류거점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인천항과 갑문의 시작부터 현재 미래까지의 모습을 보기 좋게 요약하여 전하고 있으며, 갑문과 관련된 다양한 정보를 전시하고 있다.

담당부서 : 월미운영팀(☏ 032-450-7663)

인천교통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