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인천교통공사 Incheon Transit Corporation

닫기

보도자료

  1. 알림마당
  2. 뉴스룸
  3. 보도자료
  4. 보도자료

인천시민의 도시철도 이용환경 개선 추진

  • 작성자
    박경준(미디어팀)
    작성일
    2020년 6월 25일(목) 08:26:47
  • 조회수
    56

 

인천시민의 도시철도 이용환경 개선 추진
 -인천2호선 증차사업 순조롭게 정상추진-

 

인천시와 인천교통공사(사장 정희윤)가 시민의 도시철도 이용 환경개선을 위하여 추진하고 있는 2호선 전동차 증차사업이 순조롭게 정상 추진되고 있다.

 

인천도시철도 2호선은 20167월 개통 초기에는 평일 하루 이용승객이 약 10만 명이었으나, 이후 지속적으로 증가하여 코로나19 발생 이전인 201912월에는 평일 1820만 명이 이용하여 열차 내 혼잡도가 최대 159%에 달하고 있는 등 출퇴근 시간대 2호선 열차이용에 대한 불편 민원이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인천시와 인천교통공사는 2호선의 혼잡도 감소 및 이용승객의 편의를 위해 2017년부터 460억 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2021년 하반기 완료를 목표로 2호선의 전동차 6(12) 증차 및 유치선 2선 증설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공사는 20181월 증차사업 전담팀을 신설하여 20188월 전동차 6대 추가구매 계약을 완료하였으며, 계약업체가 신조전동차를 제작 중으로 관련 법령에 따라 제작, 시험 및 시운전을 거쳐 영업운행 투입까지 총 4년의 사업기간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

 

전동차 구매와 더불어 전기, 신호, 통신, 궤도 등 증차되는 전동차의 운행에 추가로 필요한 열차제어 시스템의 구매도 201912월 지상 및 차상신호장치를 마지막으로 계약을 완료하여 분야별로 설계 및 제작이 진행 중이며, 통신분야 일부 장비는 납품이 완료된 상태로 20205월 기준 2호선 전동차 증차사업의 전체 공정률은 68.8%로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

 

이번 증차사업을 통해 2호선의 전동차 보유수량이 현재 37대에서 43대로 늘어나면 영업운행에 투입되는 열차의 수량이 늘어나게 되고, 열차간 운행간격이 현재 322초에서 증차사업 완료 후에는 3분으로 줄어들게 된다.

 

이에 따라 공사는 인천2호선의 영업열차 운행횟수도 평일 기준 460회에서 8회 늘어난 468회 운행함으로써 열차 내 승객의 혼잡도가 144% 정도로 낮아져 현재보다 개선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공사 정희윤 사장은 공종별 기능시험, 전동차 예비주행시험, 본선시운전 및 종합시험운행 등 향후 남아있는 공정에 대하여 철저한 관리로 2021년 연말까지 2호선 전동차 증차사업을 완료하여 인천시민의 불편을 해소하는데 조금이나마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국토교통부 관계자에 의하면 공항철도와 서울9호선의 직결운행은 2024년경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목록

담당부서
미디어팀 032-451-2162

퀵메뉴

TOP